무진군님 블로그로부터 업어왔습니다.

테스트 주소는 여기

예전에는 참 취향이 독특하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는데, 최근에는 나름 신경써서 취향이 몇년전보다 바뀌었다고 생각중...

뭐... 옛날에는 이런거 해본일이 없으니 자료가 남아있을턱이 없지만...


인생의 가장 중요한 기술이라면 아름다움을, 내 멋대로, 내가 원하는 대로, 엄마 아빠가 가르쳐준 대로가 아닌, 있는 그대로 바라보는 능력이다.” – 로라 마르케즈

 

있는 그대로의 진실을 존중하는, 절제력을 숭상하는 문화교양인을 위한 영역으로, CSI 길 그리썸 같은 이들이 존경 받는 곳입니다.

 

멍청한 감상주의, 값싼 온정주의, 상투적 가족주의, 이런 것들로 장사하려는 마케터, 광고쟁이, 드라마 제작자, 주제 모르는 키치 예술가들은 출입이 금지됩니다.  

 

이 영역에 속하는 사람들은 다음과 같은 특징을 공유합니다 

  • 너무 나서지 않고, 너무 감상적이지 않고, 너무 세속적이지 않고, 너무 과격하지 않은 것 선호
     
  • 간결하고 군더더기 없는, 치밀하고 정교한 콘텐트를 가장 선호
     
  • 문화적으로 보수적 성향이 강함. 예를 들어, 지나치게 독창적인 그림이나 시보다는, 절제력과 품격을 갖춘 것을 더 선호함
     
  • 영화, 음악 소설 등에 지적인 분별력을 갖고 있음. 우수한 콘텐트, 저질 콘텐트를 구분하는 능력이 있음. 선천적인 것이라기보다는 경험이나 교육에 의한 것일 가능성 높음.


예전같았으면 진보적이고 진취적이었을지 모르지만... 최근들어서 보수적이 된것이 사실은 사실.

'간결하고 군더더기 없는, 치밀하고 정교한 콘텐트를 가장 선호. '라는 항목이 있는데...

선호하기는 하지만, 정작 저는 치밀하고 정교한 콘텐트를 제대로 만들지는 못한다는게 참 거시기 하군요.


으으음 ㅡㅡ;

그런데  왜 저 글이 내가 늙었다는 소리로만 들리는건지...
Posted by iStpi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