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김치만 들기름(집에서 직접 짜온것이다. 참기름은 동난상태)에 볶아서 덮밥해먹었다.
최근들어 몸이 MSG를 요구하기 때문에 집에서 조금 가져온 미원도 술술 뿌리고...
어제 '가쯔오부시 국시장국'에다가 김+와사비를 넣어서 지은 밥에 얹어 먹었다.
어찌보면 모양새는 괴스러울수도 있으나, 날김치 지겨울때는 나쁘지 않은 방법이다. 벌써 이방법으로 두끼를 때우고 있으니... 개인적으로는 그냥 섭취했으나, 고기나 파, 양파라도 넣고 조리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쳇, 물도 없는데 이시간에는 공판장도 닫혀있어서 맹물 끓여먹고 있다.
Posted by iStpi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totheno1.egloos.com BlogIcon 채다인 2004.12.19 0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국시장국이 있으니 맛있겠군요!'ㅇ'

  2. Favicon of http://iStpik.egloos.com BlogIcon iStpik 2004.12.19 0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 그렇지가 않습니다 ㅡㅡ; 지난번에 그렇게 해먹고 이번에 그렇게 해먹을려니까 '모자라더군요'.

  3. Favicon of http://tiger0611.egloos.com BlogIcon SalonJang 2004.12.19 2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맙소사 맛있겠는데요 ?
    한번 해보고 싶습니다

  4. Favicon of http://iStpik.egloos.com BlogIcon iStpik 2004.12.20 0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alonJang님/ 만드는 법은 위에도 짧게 썼듯이 어려움은 없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잘 먹었지만, 김치맛이 승패를 좌우할듯 합니다.

  5. C군 2004.12.20 1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 변했어

  6. Favicon of http://iStpik.egloos.com BlogIcon iStpik 2004.12.20 1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군/ 왜 그렇게 생각하지???